English  中文
홈베이지 / 뉴스 / 중대한 돌파

중대한 돌파

2016 아시아•태평양 금융포럼 개막 … 한중 석학들 다양한 강연

From: Time:2016.04.26

"세계경제가 타격을 받게 된 것은 달러화 강세 기조에서 기인했다. 당연히 중국도 세계경제의 냉각기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쑹홍빈 중국 환구재경연구원장
"
중국의 금융혁신을 위해서는 기술과 지적 재산권 거래 플랫폼 구축을 강화해야 한다. 과학기술 혁신 발전에 적합한 다원화 대출 채널을 확장해 산업 대출도 발전시켜야 한다."(관타오 전 중국 외환관리국 사장
아주경제와 홍콩문회보가 23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공동 개최한 ‘2016 아시아태평양 금융포럼(APFF)’에서는 ‘중국 신창타이(新常態·뉴노멀) 대전환과 아태 신경제학’이라는 주제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금융개혁을 완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전진해야 한다”며 “중국 구조개혁의 실체와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을 정확히 이해해 글로벌 경제의 대전환기에 적절히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추궈홍 주한 중국대사도 축사에서 “눈부신 속도로 팽창하던 중국 경제가 중속 성장기에 진입하면서 세계 경제와 금융시장에도 지각변동이 일어나고 있다”며 “창조적인 금융마인드, 최신 트렌드인 융합금융, 그리고 과감한 도전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개막 연설자로 나선 관타오 전 중국 외환관리국 사장은 ‘뉴노멀시대 중국 금융 개혁’이라는 주제로 금융 혁신에 대해서 강조했다
그는 "기술과 지적 재산권 거래 플랫폼 구축을 강화하고 과학기술 혁신 발전에 적합한 다원화 융자 채널을 확장해 대중 창업, 대중 소싱, 대중 지원, 대중 펀딩 공간 발전을 격려하는 등 산업 융자를 발전시켜야 한다”며 “은행과 창업투자 및 지분투자기구의 투자대출 연동도 탐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화폐전쟁의 저자인 쑹홍빈 중국 환구재경연구원장은 ‘위안화의 미래’를 주제로 강연에 나섰다.
쑹 원장은 향후 1~2년 중국의 자본 유출 규모가 국내총생산(GDP) 10~12%, 1~12000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또 외국업체의 누적 투자는 1조 달러를 초과할 것으로 추산했다
"세계 경제도 달러 순환에 과도하게 의존하고 있고 수익률 차이가 달러 순환을 이끌고 있다" "결국 달러 열순환은 신흥국들의 화폐 확장을 유도하고 이로 인해 자산가격 버블이 초래됐다"고 말했다
쑹 원장이 말하는 달러 열순환이란 달러가 저수익률 자산으로부터 고수익률 자산으로, 저위험 지역에서 고위험 지역으로 이동하는 현상을 일컫는다
개막세션에 이어 ‘창조 경제학’을 주제로 한 강연도 진행됐다.
쉬젠궈 중국 베이징대학교 교수는 '인터넷금융 떠오르는 문제점과 추후 중국에서의 기회'를 주제로, 고경모 미래창조과학부 창조경제조정관은 ‘뉴노멀시대 지속가능 창조경제 모델 모색’을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켈빈 딩 한국화웨이 대표는 ‘혁신이 주도하는 인터넷 시대의 금융서비스’, 정유신 핀테크지원센터장은 ‘한중 핀테크현황과 협력방안’을 주제로 강연했다.
한편, 24일에는 ‘공급 경제학’ ‘실크로드 경제학’ ‘위안화 경제학’을 주제로 한국과 중국의 석학들이 다양한 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저금리 시대의 재테크 방안'이라는 특별강연도 열린다.

누리기:  

Copyright © 2014    International Technology Transfer Network (ITTN)    京ICP备12048104号-4

Rm.1117,Block A,Shi Ao International Center,No.101 Shao Yao Ju Bei Li,Chaoyang District,Beijing,China.